세이브바이오텍

현재 위치
  1. 게시판
  2. 건강정보

건강정보

건강정보입니다.

게시판 상세
제목 전립선비대증-수정-
작성자 장광호 (ip:)
  • 작성일 2020-11-11 20:01:29
  • 추천 0 추천하기
  • 조회수 7
평점 0점

전립선비대증

요약
전립선비대증 외에 전립선에 발생하는 대표적인 질환으로는 전립선에 염증이 발생한 ‘전립선염’과 전립선에 암이 발생한 ‘전립선암’ 등이 있는데, 특히 전립선암의 경우 전립선비대증과 유사한 증상을 일으킬 수 있으므로 정확한 진단을 필요로 합니다.   

개요

전립선방광의 아래 부분에서 요도를 반지처럼 감싸고 있으며, 정액을 생산하여 요도를 통해 배출시키는 남성의 생식기관입니다. 전립선은 골반 깊숙이 위치하고 있으며, 바로 뒤쪽으로는 직장이 자리를 잡고 있습니다.

출처: 국가건강정보포털 의학정보


정액의 약 60%는 정낭에서, 약 30%는 전립선에서, 나머지 5% 정도는 요도에서 생산되는 분비물로 구성되며, 고환에서 생산되는 정자는 정관을 타고 이동하여 정관의 팽대부에 모여 있다가 남성이 사정할 때 전립선액과 정낭의 분비물 등과 함께 섞여서 요도를 따라 배출됩니다.

젊은 남성의 전립선은 호두알 정도의 크기이며 나이가 들수록 크기가 점점 커지는데, 그 정도가 심해지면 전립선 내부를 지나가는 요도를 눌러서 각종 증상을 일으키는데 이것을 ‘전립선비대증’이라고 합니다.


전립선비대증 외에 전립선에 발생하는 대표적인 질환으로는 전립선에 염증이 발생한 ‘전립선염’과 전립선에 암이 발생한 ‘전립선암’ 등이 있습니다. 특히 전립선암의 경우 전립선비대증과 유사한 증상을 일으킬 수 있으므로 정확한 진단을 필요로 합니다.

전립선에 발생하는 기타 주요 질환들

1) 만성 전립선염
전립선 염증으로 인해 나타나는 증상군을 의미합니다. 배뇨 장애 또는 아래쪽 등이나 다리 사이 통증 등이 나타나며 소변을 볼 때 통증이 발생하기도 합니다. 치료를 위해서는 다양한 약제 투여가 수개월 동안 필요하기도 합니다.

2) 전립선암
전립선에 발생하는 암입니다. 초기에는 특별한 증상을 느끼지 못하는 경우가 대부분이지만 암이 커짐에 따라 요도를 압박하여 전립선비대증과 유사한 증상이 나타납니다. 전립선암은 수술로 전립선을 제거하는 방법에서부터 방사선치료, 호르몬요법 등 다양한 치료방법이 존재하는데 환자의 연령과 건강상태, 다른 부위로의 전이 여부에 따라 치료방법이 결정됩니다.

전립선 비대증의 정확한 발생원인은 밝혀지지 않았으나 크게 다음 두 가지 요인이 원인으로 의심되고 있습니다.

전립선비대증이 발생하는 원인

1) 노화(연령 증가)
전립선비대증은 40대 이후부터 서서히 시작되어 60대에는 60~70% 정도 나타나고, 70세가 되면 거의 모든 남성에서 나타날 정도로 매우 흔한 질환이므로 노화의 일종으로 이해되기도 합니다.

2) 남성호르몬
연령이 증가하면 고환에서 생산되는 남성호르몬의 양이 줄어들지만 남성호르몬 전환효소의 활성도가 증가하여 활동형 남성호르몬의 양이 늘어나는 것으로 알려져 있습니다. 이로 인해 전립선비대증이 발생한다는 연구 결과들이 있습니다.

증상

전립선방광 아래쪽에 위치하면서 방광에서 소변이 나가는 요도를 감싸고 있기 때문에 전립선비대증 발생 초기에는 특별한 증상을 일으키지 않으나 시간이 지나면서 전립선이 커질 경우 요도를 막아서 소변을 보기가 힘들어지고 다음과 같은 증상들이 발생합니다.

전립선 비대증의 주요 증상

• 소변줄기가 가늘고 힘이 없어지며, 중간에 소변줄기가 끊어지기도 한다.
• 소변을 보고 나서도 시원하지 않은 느낌이 든다.
• 소변 볼 때 소변이 나오기 시작할 때 까지 시간이 걸리거나 힘을 주어야 소변이 나온다.
• 소변이 자주 마렵거나 갑자기 소변이 마렵고 참기 힘들다.
• 밤에 잠을 자다가 일어나서 소변을 보아야 한다.


한편, 전립선비대증으로 인해 소변을 본 후에도 방광이 완전히 비워지지 않으면 방광 속에 정체되어 있는 소변으로 인해 요로감염(방광염)이나 방광 결석이 생길 위험이 높아집니다. 경우에 따라서는 방광에서 요로를 통해 신장으로 압력이 가해지면서 요로와 신우가 늘어나는 수신증()이 발생하여 신장이 손상될 수도 있습니다. 그리고 심하게 비대해진 전립선이 소변배출을 완전히 막을 경우 소변을 전혀 볼 수 없는 요페()가 발생하여 응급으로 소변줄을 꽂아 소변을 배출시켜야 하는 경우도 있습니다.

전립선비대증으로 인한 증상을 점수화해서 전립선비대증의 심한 정도를 쉽게 확인하기 위해 ‘국제전립선증상점수’, 영어로는 IPSS(International Prostate Symptom Score)라는 점수표가 널리 이용되고 있습니다. 합계점수가 1~7점인 경우는 경미한 증상, 8~19점은 중간정도 증상, 20~35점인 경우는 심한 증상을 의미합니다.


병원을 방문해야 하는 경우
이상의 증상 중 어떤 것이라도 생활에 불편이나 지장을 줄 경우에는 비뇨기과 의사와 상의하는 것이 좋습니다. 그리고 이상의 증상들은 전립선비대증 뿐 아니라 요로감염이나 방광암, 전립선암, 방광결석 등에서도 발생할 수 있으므로 정확한 감별진단이 필요합니다.

한편, 소변에 혈액이 나오거나(혈뇨) 소변을 볼 때 통증이 있는 경우, 소변을 볼 수 없는 경우에는 즉시 병원을 방문해야 합니다.

전립선비대증 [benign prostatic hyperplasia] (국가건강정보포털 의학정보)

 

 

 

위의 글 자세히 보셨나요, 해결 방법을 찾아 볼까요​, 아래 더보기 사이트 누르고 확인 하십시요, 

관련된 글들을 보시고 행하시면 좋은 경험 하십니다.

 

 

핵심

 

젊은 남성의 전립선은 호두알 정도의 크기이며 나이가 들수록 크기가 점점 커지는데, 그 정도가 심해지면 전립선 내부를 지나가는 요도를 눌러서 각종 증상을 일으키는데 이것을 ‘전립선비대증’이라고 합니다.

 
 
전립선에 염증이 발생한 ‘전립선염’과 전립선에 암이 발생한 ‘전립선암’ 등이 있습니다. 특히 전립선암의 경우 전립선비대증과 유사한 증상을 일으킬 수 있으므로 정확한 진단을 필요로 합니다.
전립선 염증으로 인해 나타나는 증상군을 의미합니다. 배뇨 장애 또는 아래쪽 등이나 다리 사이 통증 등이 나타나며 소변을 볼 때 통증이 발생하기도 합니다.
 
요도를 압박하여 전립선비대증과 유사한 증상이 나타납니다. 전립선암은 수술로 전립선을 제거하는 방법에서부터 방사선치료, 호르몬요법 등 다양한 치료방법이 존재하는데 환자의 연령과 건강상태, 다른 부위로의 전이 여부에 따라 치료방법이 결정됩니다.
전립선 비대증의 정확한 발생원인은 밝혀지지 않았으나 크게 다음 두 가지 요인이 원인으로 의심되고 있습니다. 비대증은 비개[지방]등어리가 쌓였다는 것이고, 녹이는 방법 더보기에서 확인 하세요

 

전립선 비대증의 주요 증상

• 소변줄기가 가늘고 힘이 없어지며, 중간에 소변줄기가 끊어지기도 한다.
• 소변을 보고 나서도 시원하지 않은 느낌이 든다.
• 소변 볼 때 소변이 나오기 시작할 때 까지 시간이 걸리거나 힘을 주어야 소변이 나온다.
• 소변이 자주 마렵거나 갑자기 소변이 마렵고 참기 힘들다.
• 밤에 잠을 자다가 일어나서 소변을 보아야 한다.

요로감염(방광염)이나 방광 결석이 생길 위험이 높아집니다. 경우에 따라서는 방광에서 요로를 통해 신장으로 압력이 가해지면서 요로와 신우가 늘어나는 수신증()이 발생하여 신장이 손상될 수도 있습니다. 그리고 심하게 비대해진 전립선이 소변배출을 완전히 막을 경우 소변을 전혀 볼 수 없는 요페()가 발생하여 응급으로 소변줄을 꽂아 소변을 배출시켜야 하는 경우도 있습니다.

 

각종 매체에서 지방질과 좋지 않은 기름으로 튀긴 튀김들을 먹지 말라고들

아무리 매스컴에서 말을 해도 맛있다고 먹고 또 먹고,

에고 이제 진정들 하시고 자세히 아시고 자제하셔요 들,

모두 건행 하소서^^ 밑에 더보기 눌리세요


기초과학의 책들과 연구자들의 책들을 메모한 글들을 자세히 보시면 확인됩니다.

진핵세포안에 세포의 구성요소인 DNA, 미토콘드리아, 소포체와 골지체, 리소좀, 리보솜만 빼고 모두 포스파티딜콜린으로 만들어져 있고
이중막으로 되어있으며 DNA는 핵산[DNA와 RNA]은 여러게의 ATP로 연결되어 있다.
ATP[미토콘드리아에서 포스파티딜콜린을 콜린과 인을 분리해 콜린 5개와 인 3개로 ATP로 만듬]

알콜과 약물 해독작용이나 지질대사에 관여하는 소포체, 활면,조면, 소포체에는 많은 리보솜이 붙어 있다.
리보솜은 일종의 세포내 재활용센타이다. 지질가수분해, 단백질가수분해, 핵산가수분해, 탄수화물[다당류]가수분해 한다.
결론은 모든 소기관은 포스파티딜콜린으로 이중막으로 세포가 만들어졌다.

포스파티딜콜린의 모습입니다. 멘 위에 콜린[N], 다음에 인산[P]

포스파티딜콜린은 콜레스테롤과 자방[비대]을 분해[직접 실험 가능]하며, 세포만드는 물질이며,

인체에 다양한 많은 일들을 하여 인체를 건강하게하는 에너지입니다.

 

미토콘도리아에서 포스파티딜콜린으로 콜린[N], 과 인산[P]을 분리하는 곳이라 합니다.

콜린은 신경전달물질들을 만드는데 사용하고, 콜린과 인산은 ATP[세포의 돈]를 만들어 만들어 사용합니다.

 

미토콘도리아가 간세포와 심장세포에는 1개씩 있습니다. 간보다 심장에 있는 미토콘도리아는 3배가량 크다고 합니다.

심장은 에너지가 많이 필요하겠지요, 24시간 풀가동 하여 심장을 끝없이 뛰게해야하니,

뇌에 뉴런은 미토콘도리아가 4개나 있습니다.

 

뇌에는 아시듯이 엄청난 에너지가 필요한 곳이라 에너지를 많이 만들어야죠,

이 뉴런에서 신경전달물질을 만들기 위해 콜린을 분리해 원료로 만들죠,

 

콜린[N]은 신경전달물질을 만드는데 핵심이라 합니다. 위에 자세히 보시면 N을 콜린이라 합니다.

위의 것 말고고 100가지 정도를 반견했는데 모두 N콜린이 없어면 만들 수가 없습니다.

신경전달물질이 공급부족으로 뇌가 이상하게 변합니다.

 

아세틸콜린만 부족해도 기억력이 저하되고,

우울증이 발생하며, 알츠하이머로 사람이 이상하게 변합니다.

여기서 다 말씀은 못하겠네요, 이정도만^ 포스파티딜콜린이 또 무엇을 할까요?

 

APT는 인산=P가 3개, 콜린=N이 5개가 붙어있는 것이 세포들이 사용하는

돈입니다. 에너지죠 이것들을 다양한 용도로 사용한다고 합니다.

인슐린 만드는 원료고요, 이 모든 일을 하는 원료가 포스파티딜콜린입니다. 물

론 원핵세포도, 세포안에 작은 미토콘도리아, 다른 세포들도

포스파티딜콜린으로 이중막으로 둘러사고 있습니다.

이에 관한 이야기는 너무 많아 생약합니다.

뇌신경학4판 변역하신분들, 필수세포생물학 번역하신분들에게 물어보시면 검증이 확실히 됩니다.

앞으로 보실 글들이 모두 위의 책들에서 나온 정보들입니다.

위의 책들은 전세계 대학, 대학원의 교과서 입니다.

현제 신경전달물질을 100여가지가 되는 신경전달물질을 만드는데 반듯이 콜린[N]이 하나 또는

2개이상 포합되어 신경전달물질을 만든다고 기초과학은 신경전달물질 화학식에 자세히 나옵니다.


세이브 바이오텍은   http://5232.co.kr 

팔면 끝이 아닙니다. 시작입니다. 호전반응이 나타나면 언제던지 전화주세요

전화 상담소=010-7256-1112, 052-254-5200,  메일= sanchna@naver.com


첨부파일
비밀번호 수정 및 삭제하려면 비밀번호를 입력하세요.
관리자게시 게시안함 스팸신고 스팸해제
목록 삭제 수정 답변
댓글 수정

비밀번호 :

수정 취소

/ byte

비밀번호 : 확인 취소

댓글 입력

댓글달기이름 :비밀번호 : 관리자답변보기

확인

/ byte

왼쪽의 문자를 공백없이 입력하세요.(대소문자구분)

에게만 댓글 작성 권한이 있습니다.

댓글 입력

댓글달기이름 :비밀번호 :

확인

/ byte

왼쪽의 문자를 공백없이 입력하세요.(대소문자구분)

에게만 댓글 작성 권한이 있습니다.